title_icon
DORIM CHURCH

해외선교

가나 - 남상열선교사 이세리선교사

sub03_1_1_img sub03_1_1_img sub03_1_1_img

선교지소개

아프리카 서부의 기니만(灣)에 면한 연안 국가이다. 해안지대가 황금해안(Gold Coast)으로 알려지며 유럽 각국의 각축장이 되었고 1874년 영국의 식민지로 확립되었다. 1957년 3월 6일 가나로 독립하였고 1960년 국민투표 결과에 따라 공화국이 되었다. 인구는 2천 3백 만 명으로 그중 개신교인이 63%를 차지한다.

선교활동

한독가위원회 사역, 가나컴퓨터학교 사역, 우물 공사 등
헌신된 애기 포대기
sub03_1_1_img
지난 3월 초 가나선교지로 귀임하는 준비에 정신이 없을 때 전화 한통을 받았습니다. 예전에 외국인노동자사역을 같이했던 집사님이었습니다. “선교사님! 혹시 애기 포대기 같은 거 필요치 않으세요? 누가 기증한다고 해서 선교사님이 떠올랐어요.” 생전 한국식 애기 포대기는 선교 지에 필요할거라 생각지도 않고 살았던 저희에게는 의외의 제안이었습니다. “혹시나 하나님의 뜻이 있을지 모르겠네요. 가나로 가지고 가 볼께요.” 애기 포대기는 커다란 박스 안에 가득 도착했습니다. 가나선교지에 도착해서 가장 먼저 애기포대기를 선물로 받은 수혜자는 저희가 안식년으로 한국에 나가있는 동안 아기엄마가 되어있던 여성스텝이었습니다. 작년에 가나에 있던 한국단기선교사들이 아이의 별명으로 ‘축복’ 이라고 붙여 주어서 지금도 우리는 모두 그렇게 아이를 부르고 있습니다. 하나님이 선한마음을 주신 그 성도분께 은혜로 갚으실 줄 믿습 니다. 그리고 기도로 헌신된 애기 포대기를 통해서 축복이가 우리 모두의 축복이 되기를 바랍니다.
어느 여성 장로님의 헌신
sub03_1_1_img
영등포노회 장로님 한 분께서 칠순 잔치할 비용을 쓰지 않고 모아서 가나선교지 우물을 파는데 기증하셨습니다. 그 첫 번째 우물이 시추가 되었습니다. 아눔고등학교와 아눔에 있는 볼타노회 사무실 근처에서 우물을 시추하여 물을 얻었습니다. 이 우물물은 인근 2500명에 달하는 고등학교와 지역주민들의 생수공급에 큰 역할을 담당할 것입니다. 하나님이 이 장로님의 마음을 받으시고 큰 기쁨 으로 답해주실 것을 믿습니다.
영등포노회의 헌신
영등포노회 내 한독가교회협의회에 속한 교회들에서 가나컴퓨터학교의 안정적인 전원공급을 위해 비상발전기를 헌금하였습니다. 지금 가나는 전국적으로 전기사정이 가장 악화되어 12시간 전기가 공급되고 24시간 정전을 반복하는 지경입니다. 전기사정이 악화 되자 회사들은 자금난을 겪게 되어 구조조정을 하는 통에 직원의 30%가 해고를 당하는 회사도 생기고 있습니다. 지금까지 여러 발 전기공급회사를 직접 방문하고 제품을 검토하여 신중하게 선별하고 있습니다. 이 비상발전기가 학교에 들어오게 되면 컴퓨터학교 는 끊김 없이 수업이 진행될 것입니다. 특히 도림교회에서도 이 일에 크게 기여를 해서 수많은 젊은이들이 이곳에서 자신의 미래를 만들어 가는 일에 헌신할 것입니다.
독일교회의 헌신
sub03_1_1_img
독일EMS(회장: 마리안느 봐그너 목사)는 가나선교학교 직원들의 능력향상을 위해 생활비 전부를 지원하여 정보통신 전문가부부(코비니안과 막달레나)를 보냈습니다. 코비니안 부부는 지난 6월 초에 가나에 도착하여 현지적응기간을 마치고 지금 역동적으로 일을 하고 있습니다. 독일교회의 헌신은 또 다른 기폭제가 되어 선교학교를 한 단계 업그레이드하는 일에 크게 쓰일 줄로 믿습니다. 이들이 풍토병에 걸리지 않고 건강하게 6개월간의 사명을 잘 해낼 수 있도록 기도바랍니다.
위니바 교도소 컴퓨터학교 개소
컴퓨터학교에서 4시간 거리에 있는 위니바시에 위치한 교도소에 새롭게 컴퓨터학교를 개소하였습니다. 이곳의 개소는 가나 교도소 선교회 소속인 앙카마목사와 함께 협력하여 이뤄졌습니다. 또한 컴퓨터학교는 이곳의 개소를 위해 작년에 교도소선교회 소속 모세 목사를 강사로 미리 훈련하였습니다. 참빛 되신 하나님께서 이곳 교도소에 밝은 빛으로 임하실 줄을 믿습니다. 하나님이 자기 사람 을 불러서 사용하실 때는 사람이 전혀 생각하지 못한 곳에서, 전혀 기대하지 않았던 사람들을 세상 끝에서 불러서 쓰심을 체험하고 느낍니다. 이곳 가나의 선교지는 그런 하나님의 열심을 목격할 수 있는 아주 귀한 장소입니다. 계속해서 가나선교지를 위해서 기도 해 주시고 하나님의 선한 열심을 통해서 선교사들이 더욱 힘을 얻고 사역하는 교회와 학교에도 하나님의 은총이 임하기를 기도바랍 니다.

· 기도제목

  • 1. 가나 아코솜보에 잘 적응할 수 있도록
  • 2. 컴퓨터미션학교가 가나 사회에 청소년지도자들을 양성하는 좋은 통로가 될수 있도록